Poosil's Story 2012. 9. 5. 08:30

정말 없는 것인가요?


아무런 조건없이, 거짓없이 사랑할 수 있는 그런 사람.

정말, 나에겐 없는 것인가요?


정은지, 서인국 - '우리 사랑 이대로'


날 사랑할수 있나요 그대에게 부족한 나인데
내겐 사랑밖에 드릴게 없는걸요 이런날 사랑하나요

이젠 그런말 않기로 해 지금 맘이면 나는 충분해
우린 세상 그무엇보다 더 커다란 사랑하는 맘 있으니

언젠가 우리(먼 훗날) 늙어 지쳐가도(지쳐도)
지금처럼만 사랑하기로 해 내품에 안긴 채
눈을 감는날(그 날도) 함께해

난 외로움 뿐이었죠 그대없던 긴 어둠의 시간
이젠 행복함을 느껴요 지금 내겐 그대 향기가 있으니

난 무언가 느껴져요 어둠을 지나 만난 태양빛
이제 그 무엇도 두렵지 않은걸요 그대 내품에 있으니

시간흘러가(먼 훗날) 삶이 힘겨울 때(힘겨울 때)
서로 어깨에 기대기로 해요
오늘을 기억해 우리 함께할(우리 함께할) 날까지

나는 후회하지 않아요 우리 사랑있으니 오
먼 훗날 삶이 힘겨울 때 서로 어깨에 기대기로 해요
내품에 안긴채 눈을 감는날(눈을 감는날)
세상 끝까지 함께해

우리 이대로(우리 이대로) 지금 이대로(지금 이대로)
영원히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