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방차 명예의 전당 2010. 12. 14. 01:00
여고생 모델로 알려진 최은정이 소속사 대표에게 강제 추행을 당해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여고생 모델 최은정을 강제추행한 혐의로 소속사인 S사 대표 36세의 심모씨 불구속 기소되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심씨는 자신의 승용차에서 최씨에게 "오늘 함께 모텔에 가자"고 말하며 성추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지난해 11월부터 S사와 전속계약을 맺고 화보모델로 활동해 온 최씨는 최근 "10대야 말로 벗기에 가장 좋은 나이다", "요즘 나이 든 모델들이 비키니 화보를 찍는데 역겹다"라는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져 비난을 받은 적 있죠. 하지만 최씨는 "해당 발언을 한 적이 없고 소속사가 노이즈마케팅을 위해 만들어낸 얘기"라고 주장하며 잠적, S사와 갈등 양상을 보여왔는데요. 결국 더 일이 커지고 말았네요.

출처 : 프리챌 왕방차 → 바로가기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왕방차 명예의 전당 2010. 12. 9. 01:00
소녀시대 제시카가 제12회 한중가요제 무대엔딩 인사도중 성추행을 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소녀시대 제시카가 제12회 한중가요제 무대 인사 도중 성추행을 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는데요.

미국 한류 연예정보사이트 올케이팝이 한 대만팬이 직접 찍은 영상을 근거로 제시카 뒤에 있던 남자가 무대 인사 중이던 제시카를 만진 것 같다고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영상 속 제시카는 팬들을 향해 "감사합니다"라고 인사 후에 갑자기 효연에게 속삭이는 듯 했고 효연은 굳어진 표정으로 제시카 뒤에 있던 남자를 쳐다보는데요. 제시카가 자리를 옮겨가자 그 남자 역시 자리를 떠났는데 영상이 다소 초점이 안맞아 성추행인지를 확실하지 않지만 당시 제시카의 표정과 행동으로 봤을 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올케이팝 측은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사실이 아니니 오해 없길 바란다"고 밝혔으나 논란이 사그러들지 않고 있는데요. 네티즌들은 "다른 멤버들의 표정이 갑자기 바뀐거로봐선 확실한거 같다", "영상만으로는 확실하지 않다"며 논란이 분분하고 있습니다.

출처 : 프리챌 왕방차 → 바로가기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