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바 그린'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3.02.19 :: [움] Womb - 여자의 마음을 알 수가 없다
  2. 2011.11.28 :: [퍼펙트 센스] 삶은 계속 되나 (2)
Poosil's Sight 2013. 2. 19. 14:16

 (Womb)

감독 베네덱 플리고프
출연 에바 그린, 맷 스미스
개봉 2010, 독일, 헝가리, 프랑스, 107분
펑점


이 장면이 실로 눈길을 끌었습니다.
시작을 다르게 했다면, 이 영화를 끝까지 보지 못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됩니다.


포스터가 매우 파격적이였듯, 소재가 매우 파격적입니다.


이 여자의 표정이 곧 이 영화의 모든 것이라 생각되는군요.
그래서 조금 모자른 영화라고 평하고 싶네요.


원제는 Clone 이더군요. 움(Womb)은 자궁이란 뜻이구요.
이 여자의 마음이 저에게 모두 전달되지 않아서, 평가절하 했지만

사랑하는 사람의 죽음과, 그 사람의 복제인간과의 시간
그리고 안타까움.


그리고 문화적으로도 조금 안 맞는거 같습니다.
실제로, 이번 영화는 보지 않은 사람에게 설명하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제가 남자라 감정이입이 힘든 것일 수 있으니,
과거의 사랑을 잊지 못하고, 안타까운 사연을 가진 분들은 보시는 걸 추천합니다.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osil's Sight 2011. 11. 28. 13:01

퍼펙트 센스 (Perfect Sense)

감독 데이빗 맥킨지
출연 에바 그린, 이완 맥그리거, 코니 닐슨
개봉 2011, 독일, 영국, 스웨덴, 덴마크, 89분
펑점
기억에 남는 명대사
나는 침대에서 다른 사람이랑 같이 못 자.

나쁜 남자가 나쁜 여자를 만났습니다.

사랑을 몰라 나쁜 남자인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였더군요.

한 여자를 좋아하게 되면서 바뀌어 버린 남자와,

남자에게 천천히 마음을 여는 여자.


그런데 이 커플이 만나게 된 상황이 독특합니다.

이유를 모른체 오감을 잃어가기 시작하는 전 세계의 사람들.

후각, 미각, 청각, 시각까지.

영화는 촉각을 제외한 4가지 감각을 잃어가는 동안에 한 커플의 사랑을 말합니다.


후각과 미각을 잃어도 일상은 계속 되지만

사람과의 의사소통이 불가능하게 되는 청각을 잃었을 때,

세상은 혼돈에 빠지기 시작하네요.


처참한 현실에서 좌절보다는 본능적으로,

이 두사람이 원하는 것을 찾기 위해 뛰어 다니고,

감각을 잃는 마지막에 극적으로 만나서 서로를 느끼는 이 남녀.

 

냄새도, 맛도, 소리도, 보이는 것도 없는 세상에 되어

서로만을 느끼는 이 커플의 행복이나 기분은 잘 모르겠습니다.

 

다만, 

슬픔 뒤에 두려움이, 두려움 뒤엔 분노가, 분노 뒤엔

'희망'과 '용서' 그리고 '사랑'을 느낀 그들이기에

절망적으로 느껴지지 않는 여운이 있네요.


추천합니다.


P.S : 아..알몸만 나오는데 상당히 야...하네요.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kalish

    이거 보고싶던 영화였는데 추천 영화네요!

    2011.12.01 15:44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