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센치'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2.11.23 :: 나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185
  2. 2012.11.22 :: 나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184
  3. 2012.10.07 :: 나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140
Poosil's Story 2012. 11. 23. 09:13

바보야. 오늘은 왜 니가 술마시면서 울고 있니.

잘난 것도 없는 남자가 너 같이 멋진 여자 만나면서,

너보다 못난 여자랑 바람을 피우는데 왜 참고 있어?


나는 남자라서 "헤어져" 라는 소리가 쉽게 나오는 거라고?

넌 그냥 니가 그 동안 그 사람에게 준 모든 것을 잃을지도 모르는 두려움.

즉, 손실에 대한 두려움 때문에 헤어지지 못하는거야.


아니면, 아직도 그 사람이 너에게 돌아와 너를 선택할거라 믿는거야?

잘 알지도 못하는 내연내랑 경쟁해서 뭐에 쓰려고 그래.


쿨(Cool) - '애상'


알잖아 너를 이토록 사랑하며 기다린 나를 
뭐가 그리 바쁜지 너무 보기 힘들어. 너 도대체 뭐하고 다니니. 

그게 아냐! 이유는 묻지마 그냥 믿고 기다려 주겠니? 
내게도 사랑을 위한 시간이 필요해. 널 받아 들일 수 있게. 

일부러 피하는 거니 (NO) 삐삐쳐도 아무 소식 없는 너. (OH NO) 
싫으면 그냥 싫다고 솔직하게 말해봐. 
말리지마 내이런 사랑을 너만 보면 미칠것 같은 이맘을 
누가 알겠어. 웨딩드레스 입은 니곁에 다른 사람이- 
난 두려워 나보다 더 멋진 그런 남자 니가 만날까봐. 

아니야! 그렇지않아. 정말 너 하나 뿐야.속는셈치고 한번 믿어봐.

내눈에는 너무 예쁜 그녀를 자랑 스레 친구에게 보여줬지. 
그 친구 내게 미안 하다며 그녀 얘길 싸그리다 했지. 
그녈 만난 많은 남자 중에 내 친구만도 여러명이야. 
말도 안돼.믿을 수 없어. 혹시 쌍둥이?

우연히 너를 보았지. 다른 남자 품안에 너를
한번도 볼 수 없었던 너무 행복한 미소. 내 사랑은 무너져 버렸어.

그게 아냐! 변명이 아니라 그남자는 나완 상관없어. 
잠시 나 어지러워서 기댄것 뿐이야. 날 오해 하지 말아줘. 

나 역시 많은 여자들 만났다가 헤어져도 봤지만 
한꺼번에 많은 여자를 만난적은 없었어.
니가 뭔데 날 아프게 하니 너때문에 상처 되버린 내사랑. 
이제 다시는 너의 어떤 만남도 나같은 사랑 없을걸. 
난 두려워 나 역시 다시는 이런 사랑 할 수 없을까봐. 

믿을 수 없겠지만은 니가 첫사랑인데 떠나버리면 어떡하라구. 
사랑까지는 바라지도 않을게 니 곁에 항상 있게만 해줘. 제발! 제발~!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osil's Story 2012. 11. 22. 15:13

멍청아. 나도 남자니까 당연히 알지.

여자랑 사귀다보면 지겹고, 짜증나고, 실증나고,

다른 여자가 더 이뻐보이고 그러는거.


그런데 이별하면 나랑 또 술마실 걸?

그 여자가 그렇게 이뻣나, 착했나, 괜찮았나,

니가 그녀와 그렇게 행복했었나 후회하면서.


10cm - '애상'

원곡. 쿨(Cool)


말리지마 내 이런 사랑을 너만 보면 미칠것 같은 이 맘을 
누가 알겠어 웨딩드레스 입은 니곁에 다른 사람이 

알잖아 너를 이토록 사랑하며 기다린 나를 
뭐가 그리 바쁜지 너무 보기 힘들어 
넌 도대체 뭐하고 다니니 

그게 아냐 이유는 묻지마 그냥 믿고 기다려 주겠니 
내게도 사랑을 위한 시간이 필요해 널 받아들일 수 있게 

일부러 피하는 거니 문자해도 아무 소식 없는 너 
싫으면 그냥 싫다고 솔직하게 말해봐 

말리지마 내 이런 사랑을 너만 보면 미칠것 같은 이 맘을 
누가 알겠어 웨딩드레스 입은 니곁에 다른 사람이 

난 두려워 나보다 더 멋진 그런 남자 니가 만날까봐 
아니야 그렇지 않아 정말 너 하나뿐야 속는셈 치고 한번 믿어봐


우연히 너를 보았지 다른 남자 품안에 너를 
한번도 볼 수 없었던 너무 행복한 미소 
내 사랑은 무너져 버렸어 

그게 아냐 변명이 아니라 그 남자는 나완 상관없어 
잠시 나 어지러워서 기댄것뿐이야 날 오해하지 말아줘 

나 역시 많은 여자들 만났다가 헤어져도 봤지만 
한꺼번에 많은 여자를 만난적은 없었어 

니가 뭔데 날 아프게 하니 너 때문에 상처 돼버린 내 사랑 
이제 다시는 너의 어떤 만남도 나같은 사람 없을걸

난 두려워 나 역시 다시는 이런 사랑할 수 없을까봐 
믿을 수 없겠지만은니가 첫사랑인데 떠나버리면 어떡하라고 
사랑까지는 바라지도 않을게니 곁에 항상 있게만 해줘 제발 제발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osil's Story 2012. 10. 7. 20:36

착잡한 마음에 버스를 탓는데,

라디오로 들리는 음악 소리에 정신을 빼앗겨,

마음이 싹 정화가 되었네.


이 느낌, 그리고 주위에 감사함이 넘친다.


10cm - '오늘밤은 어둠이 무서워요'


오늘밤은 혼자 있기가 무서워요
창문을 여니 바람소리가 드세요
사람들은 나를 보살펴 주지 않어
잠들 때까지 날 떠나지 말아줘요

꾸물거리는 저기 벌레를 잡아줘요
잡은 휴지는 꼭꼭 구겨 창문 밖에 던져 버려줘
오늘의 나는 절대 결코 강하지 않어 
그냥 오늘밤만 네게 안겨서
불러주는 자장노래 들을래

오늘밤은 혼자 잠들기 무서워요
저기 작은 방에 무언가 있는 거 같어
잠깐만요 나 원래 이런 사람 아냐
잠들 때까지 집에 가지 말아줘요

혹시 모르니 저기 대문을 잠가줘요
들어 올 때는 불을 끄고 방문을 반쯤 열어줘
오늘의 나는 절대 결코 강하지 않어
그냥 오늘밤만 네게 안길래

혹시나 내가 못된 생각 널 갖기 위해 시꺼먼 마음
의심이 된다면 저 의자에 나를 묶어도 좋아
창밖을 봐요 비가 와요
지금 집에 가긴 틀렸어요
버스도 끊기고 여기까진 택시도 안와요

오늘밤은 혼자 있기가 무서워요
잠 들 때까지 머릿결을 만져줘요
믿어줘요 나 원래 이런 사람 아냐
그냥 오늘밤만 네게 안겨서
불러주는 자장 노래 들을래
제발 오늘밤만 가지 말아요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