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목'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8.10.15 :: 고통은 잠시.. (15)
  2. 2008.09.01 :: 또 하나의 눈.. (3)
Poosil's Story 2008. 10. 15. 22:24
실패한 고통보다 최선을 다하지 못했음을 깨닫는 것이 몇배 더 고통스럽다.
                                                                               -앤드류 매튜스


경기 시작 전과 후엔 말을 할 수 있다.
그것은 자신의 포부가 될 수도 있고,
핑계가 되기도 하며, 누군가를 교란시키려는 목적이거나
감격이 되기도 하며, 작은 소감일 수도 있다.

그 무엇이 되어도 좋다.
그러나 경기가 시작되면 말은 필요없다.
나를 평가해 볼 수 있는 잠시간의 시간이 주어진 것 뿐이다.
그 시간을 어떻게 사용하는지는 당신의 선택.
도망을 치던지, 자신있게 실력을 발휘하던지, 마음을 비우고 하늘에 맡기던지.

그대.
그대, 가슴에 치미는 뜨거운 무언가를 조금이라도 느낀다면
그대의 미래가 될 조그마한 기회를
버리거나 남에게 맡기는 일은 그 자체로도 안타깝지 아니한가?

웃고 있으나, 겁먹고 있으나
긴장과 불안으로 가득차 있어도, 기대와 자신감이 넘치더라도
그대만의 시간에는 휘둘리지 말라.
준비한 흐름에 몸을 누이고, 예리한 안목은 앞날을 놓치지 말라.
방해하는 고통은 잠시뿐이다.



 - 저작권 문제로 음원을 삭제합니다.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푸실

    이제 곧 중간고사.
    남들이 정해준 시험 때문이 아니더라도
    내 인생은 언제나 시련과 시험

    2008.10.15 22:26 신고
  2.  Addr  Edit/Del  Reply 암울한 1인

    나도 힘들다. 정말 미쳐버릴 거 같다.젠장

    2008.10.15 22:31
  3.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남들은 달리고 있고..난 주저 앉아있다. 슬슬 일어나서 걸어볼까나

    2008.10.15 22:40
  4.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http://flvs.daum.net/flvPlayer.swf?vid=zrV215YrbHk$

    2008.10.15 23:54
    •  Addr  Edit/Del BlogIcon 푸실

      이런걸 보면..
      가만히 쉬고 있을 수가 없지..

      ...농구한판 하러 나가야.. ㅋㅋ

      2008.10.16 00:24 신고
  5.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크... 힘냅시다 눈물닦고 화이링~!!! ㅜ_-//

    2008.10.16 02:03
  6.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경기가 시작되면 말이 필요 없다....라....
    이 말이 참 좋네요 :)

    2008.10.16 17:42
    •  Addr  Edit/Del BlogIcon 푸실

      네..
      좋은 말이기도 하면서 가슴아픈 말이기도 하죠

      세상의 비정함을 느낄 수도 있기에..

      2008.10.16 19:01 신고
  7.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꿈....꿈이라...

    2008.10.26 17:59
  8.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도망치는 것도 능력.

    2008.10.30 09:33

Poosil's Story 2008. 9. 1. 22:47
진정한 여행은 새로운 풍경을 보는 것이 아니라 세상을 바라보는 또 하나의 눈을 가지는 것이다.
                                                                                                         -마르셀 프로스트


나이키 휴먼레이스 10K
오랜만의 오래달리기를 하면서 나는
이만 몇백명의 사람들의 생각중에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의 시야를 공유할 수 있는가?

그저 너는 자신의 안목과 마음만이 전부인
별 볼일없는 작디 작은 사람일 지도 모른다.

똑같은 붉은 티를 입은 러너들 중에서
승리함으로 너의 가치를 증명하는 것도 방법일지 모르나
다른 사람을 앞서 나가는 것보다
배려하며 달리는 것도 하나의 가치일지 모른다.

생각을 비우고 자신의 심장 박동을 느끼며 달리는 것도 괜찮다.
숨이 막히는 한계를 인내로 버티며 달리는 것 또한 의미가 있을지 모른다.
무엇 하나 빠지지 않고 털어내어 비우는 것 또한 하나의 길이다.

달리기의 끝은 환호와 만족으로 돌아오지만
앞으로의 끝은 무엇이 기다릴 지 모르기 때문이다.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다른 사람을 앞서 나가는 것보다
    배려하며 달리는 것도 하나의 가치일지 모른다."
    며칠 전에 교수님께 들은 말 한 구절이 생각나네요.

    남을 누르고 내가 최고가 되려 올라서는 것은 결국 자신을 제자리 걸음하게 만드는 것 뿐이라고.
    뒤따르는 2등, 3등을 이끌어 나가며 같이 걸어나가는 것, 그것이 결국 행복한 발전의 길이라고...

    2008.09.03 10:41
    •  Addr  Edit/Del BlogIcon 푸실

      와..!!
      바로 그런 의미로 쓴 글이였어요. ^^

      뛸 때 생각했으니 저는 참 잡생각을 가득 채우고
      뛰었던 것 같네요 ^^;;

      2008.09.03 11:36 신고
  2.  Addr  Edit/Del  Reply 나예여

    헐랭이라규규규규

    2008.09.11 2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