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osil's Sight 2012. 4. 2. 03:23

하트브레이커 (Heartbreaker)

감독 파스칼 쇼메유
출연 로망 뒤리스, 바네사 파라디
개봉 2010, 프랑스, 모나코, 105분
펑점
기억에 남는 명대사
더티 댄싱

로망 뒤리스는 프랑스의 국민 배우입니다.

바네사 파라디는 조니 뎁의 부인으로, 우아하고 아름답죠.
 

그의 직업은 여자의 마음을 훔쳐,

연인의 관계를 망치는 것.
 

그에게, 최고 난의도의 미션으로 다가오는 그녀와

정말이지, 보디가드라는 유치한 작전을 생각하고

생각외로 잘 어울리게 진행되는 미션.
 

사실, 영화를 보는 내내

여배우와 풍경의 아름다움으로 인해

만족이란 단어가 32번 정도 떠올랐습니다.
 

유쾌하게, 그리고 마무리도 멋지게 끝나는 영화입니다.

추천해요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푸실

    네영카에서 보고 왔어요 ^^

    2012.03.26 15:24 신고

일본에서 열린 2011 도쿄 마라톤. 마라톤이 뭐가 유쾌할까 의문이 드신다면 그들의 문화를 한번 생각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사진만으로 유쾌해지는 도쿄 마라톤 2011~!

그들은 마라톤을 뛸 때도 *코스프레를 하여 사람들의 시선을 끄네요. 자세히 보시면.. 십자가를 진 예수님도 있고, 일본의 애니메이션 케릭터를 비롯하여 헐리우드도 넘보고 있네요.

근데.. 저렇게 입고 뛰면 완주는 가능할까요? 힘들텐데.. ㅋㅋ 클릭하시면 크게 보이는거 아시죠?

*코스프레 - 컴퓨터 게임이나 만화 속의 등장인물로 분장하여 즐기는 일

출처 : 프리챌 왕방차 → 바로가기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