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2.10.06 :: 나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139
  2. 2008.09.09 :: 이제서야.. (20)
  3. 2008.07.30 :: 사색.. (12)
Poosil's Story 2012. 10. 6. 22:55

이제와서 말하는 건 좀 웃기지만,

난 사실 너를 사랑한 적 없어.


과거에도, 지금도, 앞으로도


홍경민 - '내 남은 사랑을 위해'


내앞에 니가 와 있다는걸 이미 알고 있지만 
어차피 널 볼 수 없어서 널 모른척하는 날 이해해야해
이럴때 나의곁에 누군가 사랑인척 있으면 
이젠 널 다 잊은줄 알고 날 다시는 찾지 않을텐데 
아직도 혼자인 나를 보면서 넌 또 얼마나 울런지 
너를 위해 아무리 감추려해도 널 생각하면 눈물이 나
안돼 안돼 왜 떠나지 못해 내곁에 있어도 너를 볼수 없는데
안돼 안돼 날 다신 찾지마 내남은 사랑을 보면 뭘해
넌 이미 떠난걸 

괜찮아 널잃은 슬픔 절망도 그리 길진 않을 꺼야 
세월 가면 그많은 추억 조차도 지워 질테니 
편히 떠나 안 돼 안돼 더 힘만 들잖아 
한번만이라도 보고싶은 내맘이
안돼 안돼 다소용 없잖아 다 잊어버리고 그냥 떠나
안돼 안돼 날 다신 찾지마 내 남은 사랑을 보면 뭘해
넌 이미 떠난걸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osil's Story 2008. 9. 9. 14:30
사람은 백가지 일상중 천가지 선택로를 마주한다 허나,
인간은 어떤 선택을 해도 만족감 없이 후회하기 마련이며,
성공이란 이를 극복하는 것을 정의 하는것이다.
-존 밀턴

후회가 될 일을 만들지 않으면 된다.
라는 건 생각보다 정말 많이 어렵더라.

선택과 집중이 가장 중요한 것이라고 하더라.
그런데 나는 그 두가지를 가장 못하더라.

수 많은 사람들 속에서 사람이 그립다.
라는 대화명의 사람은 누구보다 활짝 웃고 원만한 관계를 맺고 살아간다.

남자는 마음 속에 말을 남기고,
여자는 말 속에 마음을 남긴다.

남자의 "사랑해"는 "현재는"이라는 단어가 생략된 것이고,
여자의 "사랑해"는 "당신이 사랑하는 한"이라는 단어가 생략된 것이다.

남자는 꼭 알아두어야 할 일을 너무 모르고,
여자는 모를수록 좋은 일을 너무 많이 안다.

알고 있어야 할 때는 막상 모르더라.
그 결과 소중함을 잃었을 때 모든 것을 알게 되더라.

이제서라도 깨달음을 얻게 되었다면
후에는 후회 되지 않도록 도움이 될까?


저작권 문제로 음원을 삭제합니다.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08.09.09 17:01
  2.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08.09.09 18:41
  3.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나 잘 안웃는데 -0-
    이제서야 나도 좋아하는 노래

    2008.09.09 22:55
  4.  Addr  Edit/Del  Reply Soon

    위에 순은 내가아는 그 순이겠지?
    네가 글에 쓴 .. 수 많은 사람들 속에서 사람이 그립다. 라는 대화명을 써놓구 누구보다 활짝 웃고 원만한 관계를 맺고 살아가는 그 사람.ㅋㅋ
    그냥..처음으로 들렀다가 글 보구 그냥가기 아쉬원 적구간다.
    근데~여기 넘 복잡한데?ㅋ

    2008.09.10 00:32
    •  Addr  Edit/Del BlogIcon 푸실

      내 머리속이 조금 복잡해서 그런가봐~ ㅋㅋ
      누나가 아는 그 순이 맞아요 ^^

      그리고 누나 동생이 참 이쁘더라고~ ㅋㅋ
      깜짝 놀랬어 그냥~ 누가 누나 동생 아니랄까봐 ㅋㅋ

      2008.09.10 13:47 신고
  5.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08.09.11 18:18
  6.  Addr  Edit/Del  Reply 나예여

    헐랭

    2008.09.11 20:16
  7.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헤더

    후회되지 않게 현재에 충실하기. 맘먹는다고 해서 말처럼 쉽게는 안되더라구요;

    2008.09.12 12:29
  8.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08.09.14 03:08
  9.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08.09.14 20:17
  10.  Addr  Edit/Del  Reply BlogIcon shiny h

    와우 ㅋㅋㅋㅋㅋㅋㅋㅋ 공감

    2008.09.15 20:02 신고

Poosil's Story 2008. 7. 30. 23: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신에게 의미있는 날.
당신은 무엇을 하시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저는 여행을 가겠습니다.
일년에 단 한번,
친구들과 함께 가는 여행이 아닙니다.
그 누구와도 아닌 나 홀로 가는 여행.

단 하루일 지라도 나에게는 일년만큼 소중한 시간.
오랜만에 봉인해 두었던 사진기를 꺼내들고
평소와는 다른 눈으로 바라볼 준비를 하고
다른 느낌의 그곳에 서서
생각해야 할 무언가를 가슴에 품고
다녀오겠습니다.


세상에 나를 위해 만들어진 길은 없다. 내 앞에 길은 없다. 내 뒤에 길은 생긴다.
                                                                                  -다카무라 고타로


길을 만들어 가는 거창한 선택은 아닙니다만
확신하건데,
사색이 담긴 나의 날은
나의 과거를 소중히 정리하고
나의 현재를 깨우치게 하고
나의 미래를 담담하게 나아갈 것이다.
posted by 푸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저도 예전에 한 번 혼자 여행을 갔던 적이 있어요~
    언제나 생각해봐도 참 좋은 추억이었죠 ㅎㅎㅎ
    자기 안의 많은 걸 발견하고, 또 주변의 많은 걸 즐겼던 여행이셨길 바랍니다 :)

    그나저나 훈남이셨군요?!?! ㅋㅋㅋ

    2008.08.01 19:28
    •  Addr  Edit/Del BlogIcon 푸실

      그래요.. 가서
      연인이 너무 많았다는 것을 제외하면
      정말 최고였답니다 ^^
      주말에 올릴 생각이지만.. ㅎㅎ

      훈남이요? 아하하;; 부끄럽네요 ^^:;

      2008.08.02 02:39 신고
  2.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부러우면 지는거죠 ㅋㅋ
    여행기 살짝 기대할게요~ㅎ

    2008.08.02 21:39
    •  Addr  Edit/Del BlogIcon 푸실

      예?
      여행기까지..거창한건 없고요 ^^;;
      그냥 생각의 정리를 조금 하고 온거죠~

      2008.08.03 01:57 신고
  3.  Addr  Edit/Del  Reply gamja9e

    여행기는 무슨
    "악 열차표 잘못 예약했다 ㅆㅂ"
    "악~~ 버스 아저씨 기차 늦겠다 달려달려"
    "악~~~ 여기서 기차역까지 거리가 어떻게 되는거야"
    "와~~~~ 같이 버스탄 여자 이뿌당 흐흐흐흐"
    "흐~~~~~ 열차 무사히 탔다 ^_^"

    2008.08.03 15:50
  4.  Addr  Edit/Del  Reply 세젤귀동

    훈남이래.......................훈남.................................
    어떻게 저렇게 이상하게 나온 사진을 보고 훈남이라고할수있지

    2008.08.03 19:54
  5.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사실은 저 사진보다 훨씬 잘 생겼어요... 라고 말하고 싶으신 건가 봐요 ㅋ

    2008.08.04 00:30
  6.  Addr  Edit/Del  Reply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8.05 20:54